‘사회공헌 한마당’ 안내문.  /사회적경제연구원 제공

사회적경제연구원과 대전사회적기업협의회는 지난 1일 동구 낭월동 효광원에서  ‘사회 공헌 한마당’을 개최했다.

이 행사는 대전시와 대전고용노동청이 후원했다.

행사가 열린 효광원은 범죄를 저지른 청소년을 ‘치료 공동체’ 프로그램을 포함한 교육으로 사회에 돌려보내는 청소년보호치료시설로 13-19세의 청소년 120여 명이 기거한다.

이번 행사에 참가한 60여 명은 시설 방수, 왁스, 소독 작업, 강당 의자 보수, 차량 실내 세차 등 사회 공헌 활동을 펼쳤다. 또 청년들에게 방한용품, 김장 재료도 나눠줬다.

장능인 사회적기업협의회장은 “사회적 경제 기업이 크게 성장한 상황에서 지역 사회에 공헌하는 기업 이미지를 정립하고 시민들과 함께하는 모습을 보이려고 이번 행사를 개최했다”라고 취지를 설명했다.

의견 남기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