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가 지난 22일 강원 영월군 운학1리를 첫번째 ‘정보통신기술(ICT) 융복합 사업 시범 마을’로 선정한 뒤 ‘권영수(왼쪽) LGU+ 부회장 명예이장 위촉식’를 열고 있다. /LGU+ 제공

LG유플러스가 강원 영월군 운학1리에 4차 산업혁명 신기술 도입한다

LGU+는 농촌 생활 수준을 높이고 소득 늘리기 위해 ‘정보통신기술(ICT) 융복합 사업 시범 마을’을 뽑아 지원하기로 하고 그 첫 시범 마을로 강원 영월군 운학1리를 선정했다.

LGU+는 이에 따라 이날 이곳에서 시범 마을 조성식을 가졌다. LGU+의 지원에 감사해 안충선 이장은 권영수 LG유플러스 부회장을 명예 이장으로 위촉했다.

LGU+는 앞으로 이곳을 ‘주거 환경 고도화’ 마을로 만들기 위해 U+ 마을 방송 시스템을 들여오고 U+tv 아이들나라 서비스도 갖춘다. 또 주민의 요구를 반영, 사물인터넷(IoT)과 인공지능(AI) 등 4차 산업혁명 기술을 이용한 농촌 맞춤형 정보통신기술(ICT) 서비스를 갖춘다.

U+ 마을 방송 시스템은 이장이 특정 전화번호로 전화해 말하면 이 내용이 LTE망으로 무선 전송돼 각 가정의 스피커를 울려 알려주는 방식이다. 아울러 도시에서 돌아온 사람이 마을 전체 인구의 70%여서 학령 인구가 많은 점을 고려해 아이들 공부에 도움이 되는 U+tv 아이들나라 서비스를 쓸 수 있게 한다.

LGU+는 스마트 농업 관리, 주거 환경 고도화, 헬스 케어, 재해 감지 및 예방, 체험 프로그램 발굴, 학습 컨텐츠 확보 등 6개 사항도 추진한다.

 

의견 남기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