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영주시와 KT&G 영주공장 업무협약식. /시 제공

KT&G 영주공장은 경북 영주시와 지난 19일 학교 밖 청소년 지원을 위한 ‘청소년 동행 카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KT&G 영주공장은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하여 500만 원의 후원금을 지급 할 예정이며 후원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지정 기탁 후 시 학교 밖 지원 센터 꿈드림을 통하여 학교 밖 청소년들을 지원하게 된다.

이 카드는 청소년들이 대중교통 이용, 생필품 및 부식비 구매 기능이 있는 카드이며 카드를 발급받은 학교 밖 청소년들은 매월 1회 꿈드림센터를 방문하여 친구 관계, 학교 복귀 등 개인적인 고민을 상담하고 상담사 교사와 동행하여 카드 현금 충전을 받아 기초적인 생활필수품을 구매 사용할 수 있다.

해마다 학교에 적응하지 못하는 청소년들이 증가하고 있다.

이에 시와 영주공장은 정부 복지 정책 지원을 받지 못하는 학교 밖 청소년을 위한 동행 카드 지원을 통하여 이들과 지속적인 관계를 유지하여 청소년 문제 발생 환경을 예방하고 전문적인 상담을 통하여 건강한 사회 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기를 기대하고 있다.

시청 직소민원실에서 진행된 업무협약식에는 장욱현 시장과 김종철 영주공장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해 업무협약 체결, 후원금 기부, 기념 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영주공장은 매년 저소득층 김장 김치 지원, 연탄 등 에너지 지원, 장학금 지원 등 지역을 위한 활발한 사회 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김 공장장은 “이번 학교 밖 청소년을 위한 동행카드 지원 사업은 시와 협력하여 지역에 적합한 맞춤형 지원을 할 수 있어서 더욱더 보람을 느끼며 앞으로도 지역 주민과 함께할 수 있는 사회공헌 활동을 확대하겠다”라고 말했다.

장 시장은 “주민들의 복지 욕구는 급격히 증가하고 있으나 지방 정부의 재정과 인력으로는 한계가 있다”라며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 관심을 둔 영주공장에 감사한다”라고 밝혔다.

의견 남기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