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는 내전과 테러로 팔과 다리를 잃은 환자들에게 의수족을 무료 지원하고 있다. /LG전자 제공-

매년 9월 21일은 유엔(UN)이 제정한 ‘세계 평화의 날’이다. 이날은 전쟁 및 폭력 행위에 대한 중단을 지지하고 평화에 대한 이상을 기념하는 날이다. 다가오는 21일 ‘세계 평화의 날’을 맞이하여 LG전자가 시행해온 평화 지원 사회 공헌 사업이 재조명받고 있다.

 

LG전자는 지난 10여 년 동안 세계 평화를 해치는 전쟁과 내전으로 고통받는 사람을 위한 선행을 지속하고 있다. ‘케냐 의수족 지원 사업’과 ‘파키스탄 병원 태양광 패널 공급 사업’이 그 활동이다.

 

LG전자는 케냐 환자들에게 새 삶을 찾아주는 동시에 희망과 평화의 에너지도 함께 선물하였다. / LG전자 제공

케냐의수족지원사업은 케냐에서 내전과 테러로 팔다리를 잃은 환자들에게 의수족을 무료 지원하는 사업이다.

케냐는 루오족, 칼레진족, 키쿠유족 등 다수의 부족이 존재하는데 이들 간에 끊임없는 종족 분쟁이 발생하고 있고 내전과 테러가 끊이지 않고 있다.

LG전자는 내전과 테러로 인해 손과 다리를 잃은 케냐 환자들에게 의수족을 지원하였다. 지난 2006년부터 올해까지 11년간 총 700여 명의 환자가 새 팔과 다리를 얻었다. LG전자는 이 사업을 통해 케냐 환자들에게 새 삶을 찾아주는 동시에 케냐에 희망과 평화의 에너지도 함께 선물하였다.

LG전자는 지난 2월 말 망가만디지역보건센터에 9.9kW급의 LG 태양광 패널을 지원하였다. /LG전자 제공-

태양광패널공급사업은 파키스탄 라호르시에 위치한 망가만디지역보건센터에 태양광 발전 장비를 설치해주는 사업이다. 파키스탄은 지속해서 내전과 내분이 이어지고 있는 나라이며, 발전 장비가 설치된 라호르시는 전력 공급이 불안정한 지역이다.

LG전자는 지난 2월 말 망가만디지역보건센터에 9.9kW급의 LG 태양광 패널을 지원하였고, 이 설비를 통해 응급실에서 사용하는 전력의 100%를 자체 공급할 수 있게 되었다. 이로써 더 전력 공급이 불안정해 의료 사고가 발생하는 상황이 없어졌다. LG전자는 이 사업을 통해 내전과 내분으로 피해받은 파키스탄 사람들에게 새 생명을 찾을 수 있는 여건과 희망의 응원을 선물하였다.

차국환(부사장) 중동∙아프리카지역대표는 “LG전자의 따뜻한 기술로 고통과 불편함을 덜어주는 사회 공헌 활동에 앞장설 것”이라고 다짐했다.

의견 남기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