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가 국제기구의 인턴십 근무기회를 제공한다. /환경부 제공

환경부(장관 조경규)는 지난 15일부터 오는 6월 1일까지 국제기구에서 인턴십 근무 기회를 제공하는 ‘2017년 국제 환경전문가 양성 과정 9기’ 참가자를 모집하고 있다.

모집 대상은 한국 국적을 가진 대학교 4학년생과 대학원 재학생, 대학·대학원 졸업 후 1년 이내인 사람(2017년 6월 1일 기준)이다.

모집인원은 총 55명으로 서류와 영어 면접 등을 통해 선발한다.

합격자들은 7월 3일부터 4주에 걸쳐 총 100시간 동안 환경 관련 전문교육을 무료로 받는다. 환경 전문교육은 기후변화, 생물 다양성, 환경통상 등 국제기구 근무에 필요한 기초 과정으로 구성됐다.

전문교육 수료자에게는 유엔 환경계획(UNEP), 유엔 아시아·태평양경제사회위원회(ESCAP), 글로벌녹색성장기구(GGGI) 등 국내외 환경 관련 국제기구에서 최장 6개월간 인턴으로 근무할 기회가 주어진다.

환경부는 해외 국제기구 파견자에게 왕복 항공료와 최대 월 120만 원의 체재비를, 국내에 있는 국제기구에서 근무하는 사람에게는 월 40만 원을 지급할 예정이다.

올해 ‘국제 환경전문가 양성과정’ 지원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환경부(www.me.go.kr)와 한국환경공단(www.keco.or.kr) 누리집에 게재된 모집 공고문을 참고하면 된다.

지원서와 관련 서류는 담당자가 이메일(kecointl@keco.or.kr)로 받는다. 전화 문의는 환경부 국제협력과(044-201-6571)와 한국환경공단 국제협력팀(032-590-3172·4·9)에서 받는다.

한편, ‘국제 환경전문가 양성과정’은 국제 환경협력 수요에 대응하고 한국의 우수 인재들의 국제기구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2009년부터 시작됐다.

의견 남기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