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활약 중인 장하나(25·BC카드)가 대형 산불로 피해를 본 강원 강릉·삼척시 주민들을 위해 5,000만 원을 쾌척했다.

장하나(왼쪽)가 최문순 강원도지사에 후원금을 전달하고 있다. /스포티즌 제공

장하나는 지난 11일 도청을 방문해 최문순 강원도지사에게 “3일간 이어진 산불로 살던 집이 불에 탄 주민들에게 써달라”라며 후원금과 구호 물품을 줬다.

장하나는 “가정의달 황금연휴에 갑작스럽게 삶의 터전을 잃고 충격에 빠진 주민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며 “많지 않은 금액이지만 주민들이 힘내길 응원한다”라고 말했다.

이에 최 지사는 “대회로 바쁜 중에도 산불 사태에 깊은 관심을 두고 이재민들을 위해 실질적으로 큰 도움을 줘서 감사하다”라고 답했다.

한편, 장하나의 산불피해 이재민 후원금 전달은 아버지 장창호(65)씨가 춘천고를 졸업하는 등 도와 연고가 있는 것이 계기가 됐다.

의견 남기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