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SR 뉴스레터 242호
2017.08.23

이슈와 인물

[오늘의 이슈] 최태원 SK 회장의 끊임없는 도전, 기업의 사회가치 실현

최태원 SK 회장의 끊임없는 도전, 기업의 사회가치 실현

최태원 SK그룹 회장(왼쪽)이 기업의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끊임없이 도전하고 있다. 22일 SK에 따르면 최 회장은 “미래에는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게 존경과 사랑받는 기업을 만드는 원천이라고 확신한다”

[오늘의 현장] 독립운동가 유일한 박사가 남긴 유훈대로 사회공헌하는 유한양행

독립운동가 유일한 박사가 남긴 유훈대로 사회공헌하는 유한양행

유한양행은 창업자 고 유일한 박사의 상생 경영 철학대로 사회 공헌을 펴고 있다. 91년 전 유일한 박사는 ‘건강한 국민만이 나라를 되찾을 수 있다’라는 생각으로...

[오늘의 인물] LG 하현희 사장, “상품개발 단계부터 윤리”

LG 하현희 사장, “상품개발 단계부터 윤리”

하현회 LG그룹 사장은 "상품 개발 단계부터 윤리적 접근이 필요하다"라는 소신이 있다. 전자 및 디스플레이 부문 최고경영자(CEO)를 역임하면서 그는 회사의 처진 부문을 바꿔놓을 수 있는...

[오늘의 이슈] 상생 위해 팔 걷은 커피업계

상생 위해 팔 걷은 커피업계

커피 업체들이 상생 경영에 발 벗고 나서고 있다. 커피 업체들의 이렇게 적극적으로 상생 경영에 나서는 것은 업체들이 소비자들과의 접점이 넓은 것이 가장 큰 이유다.

행복 얼라이언스, 방학 결식아동 위해 두 팔 걷다

행복 얼라이언스, 방학 결식아동 위해 두 팔 걷다

방학 기간 소외당하는 아동들을 위해 국내 최대 사회 공헌 연합체가 뭉쳤다. 국내 최대 사회공헌 연합체 행복얼라이언스가 여름 방학을 맞아 취약계층 지역 아동들에게 ‘행복도시락 기프트 박스’를 선사했다.

삼성액티브자산운용, '삼성 착한책임투펀드' 출시

삼성액티브자산운용, '삼성 착한책임투펀드' 출시

삼성액티브자산운용이 환경, 사회, 지배구조 등 비재무적인 요소들을 고려하는 사회책임투자 상품 '삼성 착한책임투자 펀드'를 출시한다고 17일 밝혔다.

기업의 사회적 성과 측정, '사회적 가치 지표(SVI)'로 확인한다!

기업의 사회적 성과 측정, '사회적 가치 지표(SVI)'로 확인한다!

 사회적기업 등 사회적 가치를 추구하는 조직이 창출하는 사회적 성과를 측정하는 지표로, 14개의 세부 측정 지표로 구성되어 있다. 지표는 지난 2011년부터 2015년까지 연구 용역을 추진하여...

오피니언

[이종재의 즐거운 동행] 사회적 책임이란

코스리 이종재 대표 요즘 사회적 책임이란 말이 많이 나옵니다. 집값 안정대책을 발표하는 장관이 ‘집을 여러 채 가진 사람은 이제 사회적 책임을 다해야 한다’고 말하는 정도입니다.

코레일의 대단한 삽질

지난 22일 데일리한국에 따르면 A씨는 두 살 배기 딸과 지난 6월 18일 오후 8시 11분 광명발 동대구행 KTX213호 열차를 타고 동대구로 출발했다. 

트럼프 시대 기업 CEO, 또 다른 사회 책임을 말하다

출처 : 백악관 몇 년 전 미국의 사회심리학자 조너선 하이트는 그의 저서 '바른 마음'에서 진보와 보수의 가치관에 내재한 도덕적 구성 요소를 심층적으로 해석하며 극명하게 분열된 현재 미국 사회에 대한 우려를 제기했다.

글로벌 & 스토리

돌아온 P&G의 #여자답게 캠페인, 실패를 재정의하다

돌아온 P&G의 #여자답게 캠페인, 실패를 재정의하다

23일 P&G(Procter & Gamble)의 ‘#여자답게(LikeAGirl)’ 캠페인이 사춘기 여성 청소년을 응원하기 위한 새로운 캠페인 영상으로 돌아왔다. 

[성공 CSR 스토리] 토요타의 지속가능경영은 계속된다

[성공 CSR 스토리] 토요타의 지속가능경영은 계속된다

지난 6월, 일본의 에어백 제조업체 다카타가 에어백 결함에 따른 리콜 사태로 파산했다. 이와 관련해 눈여겨볼 사례가 있다. 바로 80년 역사의 세계적인 자동차 회사 토요타다. 2015년 포브스 선정 글로벌 2000 기업 중 8위에 오르며...

---

미디어SR은 사회적 가치 확산을 위해 독자와 함께합니다. 취재, 인터뷰를 원하시는 경우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보도자료 배포 및 취재 요청 : sk@kosri.com